연구 17집 슈만의 판당고 민속적 모델의 변이 혹은 새로운 창조?-이윤정